프랑스 리그앙에서 올랭피크와 몽펠리에를 거쳐 프리미어리그로 건너온 그다.

지난 크리스탈 팰리스전에서 수비수 조엘 워드가 전반 시작과 동시에 1골을 넣어고

이어 스티브 모우니에가 2골을 연달아 넣으며 승리에 방점을 찍었다.


아직은 리그가 개막된지 이제 1경기를 치루었을 뿐이지만

조심스레 그가 허더스필드 타운 클럽의 잔류를 성공시킬지 여부가 주목된다.

신장과 체중을 보더라도 큰키에 비해 체중이 많이 나가는 편이 아니므로 루카쿠 같은 괴물같은 파괴력은 기대하기

힘들지 모르지만 신체의 밸런스는 좋아 보인다.


지난주 EPL 개막과 동시에 1차전 상대를 크리스탈팰리스를 만난 허더스필드 타운이

2015-2016 시즌에 우승컵을 안은 레스터시티의 동화처럼 

제2의 리야즈 마레즈나 제이미 바디 같은 선수의 탄생을 알리는 신호탄이 된 것은 아닐런지

그의 행보가 어떻게 될지 시즌이 끝날때까지 지켜보도록 하자 ^^


두번째 경기는 홈에서 뉴캐슬을 만난다.. 이번 경기 역시 허더스필드에게는 초반 상승세를 이어갈만한 경기를 치룰지 미지수지만

허더스필드가 뉴캐슬을 만나는 느낌은 상당히 좋아 보인다.

왜냐하면 뉴캐슬은 1차전 존조 쉘비의 어이없는 퇴장과 동시에 토트넘에게 승리를 내줘야 했기 때문이다.

팀 분위기가 좋을 턱이 없기에 ^^


이 경기에서 또 다시 승리의 여신이 손을 들어줄지도~



아래는 골닷컴 인터뷰 기사 내용이다.


멀티골을 기록하며 허더스필드의 프리미어리그 첫 승리를 이끈 공격수 무니에가 인터뷰를 통해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골닷컴 이범수 에디터]
멀티골을 기록하며 허더스필드의 프리미어리그 첫 승리를 이끈 공격수 무니에가 인터뷰를 통해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승격팀 허더스필드 타운은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역사적인 EPL 첫 승리를 거뒀다. 지난 시즌 챔피언십 (잉글랜드 2부리그)에서 플레이오프 끝에 올라온 허더스필드는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스티브 무니에의 멀티골에 힘입어 3대 0 승리를 거뒀다.

베넹 출신의 공격수 스티브 무니에는 이 날 경기에서 멀티골을 기록하며 축구팬들을 놀라게 했다. 그는 “매우 훌륭한 시작이었다. 우리는 프리시즌에 매일 훈련했다. 우리는 열심히 준비했고, 바그너 감독은 우리에게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오늘 그 결과가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어서 그는 “나는 순위표를 사진으로 남기고 싶다. 믿기지가 않는다”고 말하며 기쁜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 Recent posts